美, 뉴욕 “실무급 접촉” 확인

트렌트 더피 백악관 대변인은 미국이 뉴욕에서 북한과 ’실무급 접촉’을 갖고 북한의 6자회담 복귀를 촉구했다고 밝혀 북ㆍ미간 뉴욕 접촉을 확인했다

조지 부시 대통령의 위스콘신주 방문을 수행중인 더피 대변인은 “미국은 이 채널을 통해 한반도비핵화 정책 추진을 위해 북한이 6자회담에 무조건 복귀해야 한다는 메시지를 직접 되풀이 전했다”고 설명했다고 미 언론이 보도했다./워싱턴=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