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北 테러지원국 삭제조건 총족 못했다”

백악관은 26일 북한이 영변 핵 시설 불능화 조치를 중단하겠다고 밝힌 것과 관련, 북한이 자국을 테러지원국 명단에서 삭제하는데 필요한 조건을 충족시키지 못했다고 말했다.

데이너 페리노 백악관 대변인은 북한이 핵 프로그램을 포기했다는 것을 입증하기 위해 국제 사회가 수용할 수 있는 계획을 제시해야 할 것이라며, 북한이 약속을 지킬 경우 미국도 약속을 지킬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