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北은 회담 복귀 날짜 제시해야”

미국은 20일 북한이 6자회담 복귀를 시사했다면서 북한이 이제는 회담 복귀 날짜를 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스콧 매클렐런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북한의 회담 복귀 여부와 관련한 질문에 “북한이 (6자)회담에 복귀하기를 원한다는 일부 시사가 있었지만 그들은 지금까지 (복귀) 날짜를 정하지 않았다”면서 “우리는 날짜가 정해지는 것을 봐야 한다”고 말했다.

매클렐런 대변인은 “우리가 보고싶은 것은 북한이 될 수 있는 대로 빨리 또 전제조건 없이 6자회담에 복귀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애덤 어럴리 국무부 대변인은 “6자회담에 관한 한 결론은 우리가 아직 북한으로부터 6자회담 복귀를 위한 날짜에 대해 듣지 못했다는 것”이라면서 “기본적으로 우리가 날짜를 가질 때까지 우리는 협상이 없는 것”이라고 말했다./워싱턴=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