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北미사일발사 새로운 일 아니다”

미국 국무부는 북한의 4일 단거리 미사일 발사와 관련, 새로운 일이 전혀 아니라면서 관심의 초점은 대북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제재 결의 이행에 있다고 6일 밝혔다.

이는 북한이 국제사회의 요구를 거부하고 핵과 미사일 개발실험을 지속한다면 유엔 안보리 제재 결의 등을 통한 무기금수조치와 금융제재 등을 한층 더 강화해 나갈 수밖에 없다는 미국의 기존입장을 거듭 강조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언 켈리 국무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이러한 발사는 도발적이지만, 전혀 새로운 일이 아니다”면서 “우리는 북한에 긴장을 고조하고 지역 안정에 결코 도움을 주지 않는 이런 도발행위를 자제해줄 것을 계속 촉구한다”고 말했다.

켈리 대변인은 이어 “우리 관심의 초점은 북한에 탄도미사일 관련 활동 중지를 요구한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인 1718호, 1874호를 이행하는 데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이날 오후 유엔 안보리 회의 소집과 관련, “유엔 안보리가 지난 주말에 있었던 북한의 (탄도) 미사일 발사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