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재무부, 北금융기관과 거래에 추가 주의보

미국 재무부는 18일 북한 금융기관과의 거래에 더욱 주의를 기울일 것을 미국 내에서 운영중인 금융기관에 권고했다.


재무부 금융범죄단속반은 이날 경제협력개발기구(OCED) 산하 자금세탁방지 국제기구(FATF)가 북한 등을 자금세탁방지 및 테러자금 차단과 관련한 제도가 미비한 나라로 지목했다고 전하면서 이같이 당부했다.


FATF는 지난달 북한, 앙고라, 에콰도르, 에테오피아 등이 자금세탁이나 테러자금 차단과 관련한 협력을 약속하지 않았다면서 주의를 촉구했었다.


미 재무부는 이날 권고문에서 미국내 금융기관들은 FATF가 지목한 국가의 승인하에 운영중인 외국은행들과의 거래에 더욱 강화된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요청했다.


앞서 미 재무부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제재 결의 이후 북한 정부기관과 기업들의 불법 금융행위 개입 가능성에 대한 주의를 촉구하는 권고문을 보낸 바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