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일각 北핵실험 실패설 제기

미국 정부가 북한의 핵실험 사실을 즉각 확인하지 않고 있는 가운데 북한의 실험이 성공적이지 못하다는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고 미국 언론이 9일 보도했다.

익명을 요구한 한 미국 관리는 전문가들의 초기 평가결과, 실험이 “펑하고 터지기 보다는 실패에 가까운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한 것으로 AP통신은 전했다.

이 관리는 북한에서 감지된 지진파가 핵실험에 의한 것일 가능성이 있으나 규모가 너무 작아 당국자들이 확실한 결론을 내리기가 어렵다고 말한 것으로 통신은 전했다.

폭스뉴스도 앞서 한 미국 관리를 인용, 북한의 핵실험 규모가 “아주 작았다”며 북한이 실험을 통해 ’의도한 결과’를 얻지 못한 것으로 평가했다.

토니 스노 백악관 대변인은 북한의 핵실험 사실을 공식 확인하지 않은 채 “진상 파악을 위해 여전히 자료를 분석 중”이라고 말했다./워싱턴=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