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스타인버그 29일 방한..북미대화 협의할듯

제임스 스타인버그 국무부 부장관이 이끄는 미국 정부대표단이 25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한.중.일 3국을 포함한 아시아 5개국 순방에 나선다고 미 국무부가 23일 밝혔다.

스타인버그 부장관은 오는 29일부터 30일까지 1박 2일간 서울을 방문할 예정이며, 대표단은 국무부를 비롯해 백악관, 국방부 등 관련 부처 관계자들로 구성될 것으로 알려졌다.

스타인버그 부장관은 한국 방문에 앞서 베트남 하노이(26∼27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27∼28일), 중국 베이징(28∼29일)을 방문하며, 서울에 이어 일본 도쿄를 30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방문한다.

미국의 대북 정책을 사실상 총괄지휘하고 있는 스타인버그 부장관 일행의 이번 방문은 미국이 스티븐 보즈워스 대북정책 특별대표의 방북 여부 등 북미대화 여부와 관련한 입장을 정리하는 시점과 맞물릴 것으로 보여 주목된다.

이언 켈리 국무부 대변인은 “스타인버그 부장관 일행은 방문국 고위급 인사들과 양자, 다자, 글로벌 문제에 대한 광범위한 의견을 교환할 것이며, 역내 동맹들에 대한 우리의 공약을 확인할 것”이라고 전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