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백악관, 北 핵실험시 제재 시사

스티븐 해들리 미 백악관 안보보좌관은 15일(현지시간) 북한이 핵실험을 실시하면 “중국을 포함해 6자회담 모든 참여국에 대한 도전 행위”가 될 것이라며 유엔 안보리를 통한 제재 등의 조치를 취할 것을 시사했다.

해들리 보좌관은 이날 ‘폭스 뉴스 선데이’에 출연, “우리는 북한이 핵실험 준비를 하고 있을지도 모른다는 일부 증거를 발견했고, 이에 관해 다른 나라들과 얘기했다”며 북한이 실제 핵실험을 하면 “분명히 심각한 단계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핵실험 대응조치로 “우리가 취할 수 있는 다른 조치들에 관해 진지한 논의를 해야 될 것”이라며 일본 정부가 유엔 안보리 회부와 제재 가능성을 거론한 사례를 지적했다./워싱턴=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