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금융범죄단속반.정부, 北위폐 관련 협의

북한의 위폐 관련 의혹에 대한 설명과 관련 협의를 위해 방한 중인 미국 재무부 금융범죄단속반은 23일 오전 10시30분 서울 도렴동 외교통상부 북미국장실에서 정부 당국자들과 회동할 예정이다.

21일 입국한 대니얼 글래저 미 재무부 ‘테러단체 자금 및 금융범죄’ 담당 부차관보를 비롯한 금융범죄단속반은 이 자리에서 북한의 위조달러 제조.유통 의혹에 대한 조사결과를 설명하고 우리 측과 향후 대응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라고 외교부는 전했다.

이날 회동에는 김 숙(金 塾) 북미국장과 북핵외교기획단 관계자 등 외교부 당국자들 외에 통일부, 국가정보원 등의 당국자들도 참석할 예정이다.

아울러 재정경제부 소속 금융정보분석원(FIU)도 이날 오후 글래저 부차관보 일행과 별도로 회동하고 북한 위폐의혹에 대한 미 측의 입장을 들은 뒤 대응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