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국방장관 “北 긴밀히 주시할 필요 있어”

리언 패네타 미국 국방장관은 4일 “이란과 북한이 미국에 위협이 되고 있다”면서 “이들을 긴밀히 계속 주시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패네타 장관은 이날 펜타곤에서 가진 예산삭감 문제와 관련된 기자회견 도중 미국이 직면한 위협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그는 이란과 북한이 “핵능력을 가질 위험”이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기자회견에 함께 참석한 마이크 멀린 합참의장은 “북한은 역사적으로 도발을 일으켜 왔다”면서 “한국은 기본적으로 매우 강한 입장을 취하고 있고, 북한이 추가 도발할 경우 더 이상 참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안정을 확보하기 위해 그들과 계속 협력하고 있다”면서 “그리고 내가 중국에 갔을 때 내 카운터파트와 오랫동안 이에 대해 논의했다”고 덧붙였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