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가 北보다 더 세계평화 위협”

스웨덴 국민은 북한이나 이란보다 미국이 더 세계평화를 위협하는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9일 발표됐다.

스웨덴 악세스(Axess) TV가 1천여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29%가 미국이 세계평화에 가장 큰 위협이 된다고 여기고 있다고 밝혔다.

두 번째로 세계평화를 위협하는 나라는 북한으로, 응답자의 28%를 차지했고, 이란이 18%로 세 번째 평화 위협국가에 올랐다.

특히 16~29세 응답자의 경우 미국이 세계평화에 가장 큰 위협이 되고 있다는 응답이 40%에 달했다.

이밖에 세계평화 위협국가로는 이스라엘(6%)과 중국(4%), 러시아(3%) 등이 꼽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