獨언론 “제한적 對北제재 결의”

독일 언론은 16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제한적인 대(對) 북한 제재 결의문을 채택했다고 보도했다.

독일 공영 ARD 방송은 안보리 이사국들이 만장일치로 대북 결의문을 채택했다고 전하고 그러나 제재 방안은 제한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고 전했다.

이 방송은 중국의 거부권 행사 위협으로 무력사용 등 강력한 제재 가능성을 규정한 유엔 헌장 7장을 원용하는 부분이 삭제됐다고 전했다.

독일 시사주간지 슈피겔 인터넷판은 유엔 안보리 결의에 대해 북한이 즉각 거부의사를 밝히고 강경 대응 방침을 천명했다고 보도했다.

이 잡지는 북한이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억지력과 자위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히는 등 즉각적이고 단호한 반응을 보였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