潘외교 “APEC에 北인사 올 가능성 없다”

반기문(潘基文) 외교통상부 장관은 3일 “부산 APEC(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 정상회의에 북한 인사가 올 가능성이 없다”고 밝혔다.

반 장관은 이날 국회 통일외교통상위의 외교부에 대한 예산안 심사에서 북한 인사의 APEC 정상회의 참석 가능성을 묻는 열린우리당 신계륜(申溪輪) 의원의 질의에 대해 “우리가 초청한다고 되는게 아니고 나머지 20개국의 동의를 받아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반 장관은 “북한을 정식으로 초청한 적은 없다”면서 “다만 정동영(鄭東泳) 통일부 장관이 북한을 방문했을때 그런 희망을 전달한 적은 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