權부총리 “서비스산업 연구개발 유인책 마련”

권오규 경제부총리는 26일 3단계 서비스산업 경쟁력강화 대책과 관련해 “제조업의 투자 유인 제도와 비교해 서비스기업의 연구.개발(R&D) 투자를 적극 유인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라”고 지시했다.

권 부총리는 이날 과천청사에서 열린 재정경제부 간부회의에서 “미국, 노르웨이, 덴마크 등의 사례에서 알 수 있듯이 서비스 기업의 R&D 투자가 국제 경쟁력 강화의 핵심요인”이라며 이렇게 밝혔다.

재경부에 따르면 2004년 기준 민간 R&D 투자에서 서비스기업의 R&D가 차지하는 비중은 미국 36.1%, 노르웨이 35.3%, 덴마크 35.3% 등으로 30%를 웃도는데 비해 우리나라는 6.9% 그쳤다.

권 부총리는 또 다음달 4∼6일 열리는 남북경제공동위원회와 관련해 “의제선정, 행사진행 등을 관계부처와 사전 협조해 생산적 회의가 되도록 철저히 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