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 방중일정 마치고 귀국

이명박 대통령 당선인 특사단장 자격으로 중국을 방문한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는 3박4일간의 방중일정을 마무리하고 19일 오후 귀국한다.

박 전 대표는 방중 기간 후진타오(胡錦濤) 국가주석을 비롯해 탕자쉬앤(唐家璇) 국무위원, 양제츠 외교부장, 왕자루이(王家瑞) 공산당 대외연락부장 등과 잇따라 면담을 갖고 새정부의 대중외교 구상을 전달하고 양국간 우호관계 증진 방안 등 현안을 논의했다.

박 전 대표는 국내 정치와 관련, “공천의 원칙을 지켜서 공정하고 투명하게 민주적 절차에 따라 해야 한다고 이야기한 것을 지분챙기기라는 식으로 나쁘게 모는 것은 옳지 않다”고 밝힌 바 있어 귀국후 행보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