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6자회담 교착상태에 유감 표명

마치무라 노부타카(町村信孝) 일본 외상은 21일 북핵문제 해결을 위한 6자회담이 교착상태에 놓인 것과 관련, 유감을 표명했다.

아시아.아프리카 정상회의 참석차 자카르타를 방문한 마치무라 외상은 이날 “오는 6월이면 6자회담이 열리지 못한 지 1년이 되며 이는 매우 유감스런 상황”이라고 말했다.

마치무라 외상은 “1년이 낭비됐지만 북한에는 핵무기를 개발할 수도 있었다는 점에서 매우 유용하고 생산적인 기간이었을 것”이라며 “이런 상황이 더 이상 연장돼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마치무라 외상은 또 6자회담의 재개를 촉구하면서 만약 6자회담에서 “구체적인 결과”가 나오지 않으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 이 문제를 넘기는 것도 하나의 가능성”이라고 덧붙였다./자카르타 AP=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