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후쿠시마 원전서 추가 폭발 가능성”

지진으로 타격을 입은 후쿠시마(福島) 원자력발전소에서 추가로 폭발이 일어날 위험이 있다고 일본 정부가 13일 경고했다.


에다노 유키오(枝野幸男) 관방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의 원자로 3호기 외부에서 수소 폭발이 일어날 가능성이 있다며 하지만 이것이 심각한 방사능 위험을 새로 일으킬 것 같지는 않다고 밝혔다.


그는 폭발이 일어나면 원자로 일부가 변형될 수 있지만 원자로가 폭발을 견딜 수 있다며 노심용해라고 할 수 있는 상황은 일어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