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총리실, 위기관리센터 대책실 설치

일본 정부는 25일 북한의 2차 핵실험 실시와 관련, 총리실 위기관리센터에 대책실을 설치하고 정보 수집에 나서고 있다고 NHK가 전했다.

NHK는 이날 낮 12시 정규 뉴스 시간에 자막을 통해 북한 측이 핵실험을 성과적으로 진행했다는 북한 조선중앙통신의 보도를 전한 뒤 곧바로 긴급 뉴스로 관련 소식을 전했다.

NHK는 “북한이 핵실험을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발표했으며, 앞서 청와대도 이날 오전 함북 길주군에서 진도 4.5 안팎의 지진이 관측됐다고 발표했다”며 “북한의 핵실험은 3년 전 10월에 이어 처음으로, 한국 당국도 핵실험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확인을 서두르고 있다”고 전했다.

일본 기상청도 “이날 오전 9시 54분께 북한 북부에서 진도 5 정도의 지진파를 관측했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