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자민당 납치대책본부장 12-13일 방한

일본 집권 자민당 납치문제대책본부장인 아이사와 이치로(逢澤一郞) 간사장대리는 반기문 외교통상, 이종석 통일부 장관 등과 납치문제를 협의하기 위해 12-13일 이틀간 한국을 방문할 계획이라고 9일 발표했다.

아이사와 의원은 “납치문제 해결에 대한 일본 여·야의 입장을 전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는 18일로 회기가 끝나는 이번 국회에서 제정될 것으로 예상되는 북한인권법안의 내용을 설명하고 한국 정부에 납북피해자 김영남씨와 가족 상봉때 얻는 정보제공을 요청할 것으로 예상된다./도쿄=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