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외상, 北 초기단계 조치 조기 이행 촉구

일본의 아소 다로(麻生太郞) 외상은 15일 북한의 핵포기를 향한 초기단계 조치에 대해 “이행할 기미가 없는 것 같다. 그렇게 기다릴 수만은 없다”며 북한에 조속한 이행을 거듭 촉구했다.

아소 외상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촉구하면서 마카오의 방코델타아시아(BDA) 은행의 북한 관련 자금 이관 문제가 진전을 보이지않는 상황에 대해서는 “BDA 문제를 해결해 한발 앞으로 진전시키지않으면 안된다”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