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북핵문건 면밀히 검토 후 평가할 것”

일본 정부는 13일 북한이 영변 원자로 가동일지 등의 문건을 미국측에 제출한 것과 관련, “문건을 면밀히 평가한 뒤 평가하겠다”는 신중한 입장을 견지했다.

일본 정부는 향후 문서 내용이 북한이 6자회담의 합의에 근거해 지난해 말까지 실시하도록 했던 ‘완전하고 정확한 핵프로그램 신고’에 해당하는지 여부에 대해 미국과의 협력을 통해 확인하겠다는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 야부나카 미토지(藪中三十二) 외무성 차관은 12일 오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아주 방대한 자료가 제출됐다. 미국이 정밀 심사 작업에 들어가는 만큼 일본은 미국과 긴밀히 연대해 완전한 신고에 해당하는지 면밀히 파악할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