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방위청, 北 미사일 대책 227억엔 예산 책정

일본 방위청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관련한 대책비로 내년도 예산안에 227억엔을 책정할 방침이라고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이 23일 보도했다.

대책비는 요격용 지대공유도탄인 패트리어트 미사일(PAC3)을 긴급 추가 구입하는데 주로 쓰이게 되며, 전자정찰기의 능력 개량을 위한 개수비에도 사용된다고 신문은 밝혔다.

이밖에 장차 도입할 계획인 무인정찰기에 탑재하는 최신예 적외선 센서의 기술 개발비도 포함된다.

일본은 PAC3를 금년도 말부터 항공자위대의 이루마(入間) 기지를 시작으로 배치해 2010년까지 모두 4개소에 배치할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