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미야기현 사망자 1만명 넘을 듯”

지난 11일 일본을 강타한 지진으로 미야기(宮城)현에서 발생한 사망자 수가 1만 명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고 NHK방송이 미야기현 경찰 책임자의 말을 인용해 13일 보도했다.


현 경찰책임자인 나오토 다케우치는 미야기 현에서만 사망자가 1만 명을 넘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이날 말했다.


미야기 현은 지진 타격이 가장 심했던 지역 중 한 곳으로 현 내 해안 도시 대부분이 지진과 쓰나미 및 이에 따른 화재로 폐허로 변했다.


앞서 이날 미야기현 한 해안에서 시신 200구가 또 발견됐다고 경찰이 밝히는 등 많은 익사체가 한꺼번에 발견되는 사례도 이어지고 있다.


한편, 일본 경찰이 공식적으로 발표한 전체 사망자 총계는 약 800명이고, 미야기현의 경우 379명이다. 교도통신이 추산한 사망자 및 실종자 총계는 1천800여 명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