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美군사조치 지원가능 여부 검토”

일본은 13일 북한의 핵실험 발표로 인한 현재의 주변 환경이 미국의 군사 조치가 나오더라도 지원가능한 지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이케 유리코(小池百合子) 국가안보 담당 총리보좌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우리가 분명한 위협에 직면했을 때 나라를 지키기 위한 다양한 선택들중 어떠한 방법이 있는 지를 찾아보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고이케 총리보좌관은 그러나 현 상황이 관련법, 즉 일본과 주변 지역의 평화와 안보를 위협하는 상황이 발생해 미국이 대응책으로 군사조치를 취할 경우 배후지원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하는 조건들을 충족하는 지에 대해서는 언급하기를 거부했다.

고이케는 또 미국이 대북 제재조치를 취하더라도 다음달 중간선거와 이라크와 이란, 아프가니스탄 등의 문제로 집중하기 어렵다는 점을 감안해 일본 정부가 이행 여부를 면밀히 주시할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