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北 6자회담 거부시 안보리 회부돼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집권 자민당 간사장 대리는 5일 코피 아난 유엔 사무총장을 만나 북한이 6자회담 참가를 계속 거부하면 이 문제가 유엔 안보리에 회부돼야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아난 사무총장과의 면담에서 자신이 이같이 말했으며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에 대한 일본내 여론이 인내의 한계에 달했다고 전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아난 총장이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朗) 일본 총리가 북핵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점을 치하하고 중국이 일본인 납치 문제를 포함해 북-일간 문제 해결에 더 큰 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유엔 개혁 문제와 관련해서는 “아난 사무총장은 일본의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 진출의사에 대해 구체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그는 안보리를 개혁할 작정이며 내가 보기에 그는 일본이 상임이사국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주장했다./뉴욕 교도=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