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北 영변핵시설 폐쇄 50만달러 지원 약속

일본은 북한의 영변 핵시설 폐쇄.봉인 조치를 확인, 검증하기 위해 50만달러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아마노 유키아 일본 특사가 11일 밝혔다.

일본 대사이며 국제원자력기구(IAEA) 일본측 대표인 아마노는 이날 IAEA 35인 이사회에서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IAEA측의 북한내 핵폐기 검증 활동은 첫 해에만 170만 유로, 이듬해에는 220만달러가 각각 소요될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미국은 총 230만달러를 지원하겠다는 입장을 시사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