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北 미사일 발사 비난 성명

일본 정부는 4일 성명을 발표, 이날 오전 북한이 미사일을 동해로 발사한 것은 주변 국가의 안전을 위협하는 도발행위라고 비난했다.

일본 정부는 앞으로 미국과 한국을 비롯한 국제사회와 긴밀히 연대해 구체적인 대응 방안을 마련해나갈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가와무라 다케오(河村建夫) 관방장관이 발표한 일본 정부 성명은 “일본을 포함한 주변 각국의 안보에 대한 중대한 도발행위로 유엔안전보장이사회의 결의에 위반한다. 이를 용인할 수 없으며, 엄중히 항의한다”고 밝혔다.

이 성명은 북한에 탄도미사일 계획과 관련한 모든 활동을 중지하도록 하는 유엔 결의를 즉각 철저히 이행할 것을 촉구하면서, 핵 문제와 납치문제 등 제반 현안에 대해 포괄적 해결을 위한 구체적인 행동을 요구했다.

일본 정부는 앞서 북한이 이날 오전 10시경 동해상으로 미사일을 발사한 것과 관련, 총리 관저에 대책실을 설치하고 경계감시를 강화하며 정보 분석을 서둘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