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후지TV, 김정철 동행여성 얼굴 공개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차남 정철(25)씨로 추정되는 인물의 독일 외유 모습을 방영했던 일본 후지TV가 16일 그의 에릭 클랩톤 공연 관람에 동행한 젊은 여성의 얼굴을 공개했다.

‘북한 왕자의 새로운 진실’이라는 이 보도에서 후지TV는 “정철씨의 이번 유럽 여행 목적 중 하나는 지병인 호르몬 분비 이상을 치료하는 것이라는 정보가 있다”면서 “모스크바에서 파리로 이동해 치료를 받은 뒤 독일에서 에릭 클랩튼 공연을 보는 일정인 것 같다”고 보도했다.

정철씨로 추정되는 인물과 동행한 여성은 각각 왼쪽 손 약지에 반지를 끼고 있었다. 후지TV는 “이 여성이 정철씨와 한 순간도 떨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흰색 바지에 연한 푸른 재킷 차림의 이 여성은 정철씨로 추정되는 인물에게 손가락질을 하는 등 자유분방한 모습이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