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총리 “北 발사 도발적, 간과 못해”

아소 다로(麻生太郞) 일본 총리는 5일 북한의 로켓 발사와 관련, “매우 도발적인 것으로서 간과할 수 없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관계 각료들이 출석한 가운데 안전보장회의를 개최하고 나서 기자들과 만나 “이는 안보리 결의 위반이 확실한 만큼 국제사회와 협력해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아소 총리는 “국민이 냉정하게 대응해 줘서 감사하고 있다”며 “상황을 신속하게 알리는 것을 포함해 잘 대응했다. 이번 경험을 앞으로도 살려야 한다”고 덧붙였다.

하마다 야스카즈(浜田靖一) 방위상은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발사한 물체에 대해 “인공위성인지 아닌지를 분석하는데 조금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