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아베 “청와대 ‘야단법석 지적에’ 유감”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관방장관은 10일 청와대가 북한 미사일 발사에 대한 자국의 대처를 ’야단법석’이라고 지적한데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아베 관방장관은 북한의 미사일발사는 “우리나라와 (동북아)지역에 대한 위협이 틀림없다”며 “일본이 위기관리 대처를 취하는 것은 당연한 만큼 그런 표현을 사용한 것은 유감”이라고 말했다.

앞서 청와대 홍보수석실은 9일 브리핑을 통해 “굳이 일본처럼 새벽부터 야단법석을 해야 할 이유가 없고 오히려 그 반대로 할 이유는 분명하다”고 강조했다./도쿄=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