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국회, 北 로켓발사 자제 촉구 결의

일본 중의원과 참의원은 북한이 인공위성이란 명목으로 추진 중인 로켓 발사와 관련, 31일 각각 본회의를 열고 발사 자제를 촉구하는 결의를 채택한다.

교도(共同)통신에 따르면 결의안은 미사일 발사에 대해 “우리나라뿐 아니라 동북아시아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훼손하는 행위”라며 “결코 용인할 수 없기 때문에 발사 예고에 대해 단호한 항의의 뜻을 표명한다”로 돼 있다.

여당과 민주당은 당초 결의안에 “인공위성 발사라 하더라도 유엔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명백히 위배된다”고 명시하기로 했으나 공산당과 사민당이 난색을 보임에 따라 삭제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