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관방 “6자회담 재개위해 관련국과 연대”

일본 정부 대변인인 히라노 히로후미(平野博文) 관방장관은 6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6자회담 복귀 가능성 언급에 대해 “진의를 중국으로부터 제대로 들어 보고, (6자회담 재개를) 실현하기 위해 필요한 연대를 긴밀하게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낮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말해 북한의 6자회담 복귀를 위해 중국 등 관련국과 연대해 나갈 방침임을 분명히 했다.

이와 함께 히라노 장관은 오는 10일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열릴 예정인 한·중·일 정상회의 등의 기회를 통해 중국측으로부터 설명을 듣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