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국방 “맥아더동상 철거주장 상식 벗어나”

윤광웅(尹光雄) 국방장관은 29일 인천 중구 자유공원에 있는 맥아더 동상을 철거해야 한다는 일부 시민단체의 주장은 “상식을 벗어난 무분별한 행동으로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다”고 밝혔다.

윤 장관은 이날 취임 1주년을 맞아 국방부 차관보급 이상 간부와 합동참모본부 본부장급 이상 장성들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열어 이 같이 말했다고 신현돈 국방부 홍보관리관(준장)이 전했다.

윤 장관은 “맥아더 장군은 전략.전술의 대가로서 오로지 평생을 군에 헌신하신 분이고 우리 직업군인들이 존경하는 표상으로 여기고 있다”며 “장군의 동상을 철거하라는 주장은 직업군인들에게 상처를 주고 가치관의 혼란을 가져올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한국전쟁 때 많은 사람이 희생됐고 오늘날의 번영이 그러한 희생 위에서 이뤄졌다는 것은 명백한 사실인데도 일각에서 한국전 참전용사들의 공로를 폄하하는 것은 매우 유감스러운 일”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