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국방 ‘군시설 경계강화 지시’

윤광웅(尹光雄) 국방장관은 8일 전날 런던에서 발생한 폭탄테러 사건과 관련, “오늘 아침 국방부 청사 등 국내 주요 군 시설에 대한 경계도 강화하라고 지시했다”고 말했다.

윤 장관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반부패기관협의회에 참석, 정부의 대테러 경계 상태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자이툰 부대는 24시간 경계를 강화하고 있고, 자살비행기 테러에 대한 대응책도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테러는 끊임없이 기술을 개발하기 때문에 (대책이) 앞서가지 않으면 위험하다”고 강조하고 “그러나 경계조치는 줄곧 해온 것이라서 특별히 격상되는 조치는 없다”고 밝혔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