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국방 “北 미사일발사 임박 안해”

윤광웅(尹光雄) 국방장관은 22일 북한의 ‘미사일 발사위기’와 관련, “발사가 임박하지는 않은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 장관은 이날 국회 국방위 전체회의에 참석, “발사가 임박하지 않았다는 것이 정부 판단의 결과냐”는 한나라당 황진하(黃震夏) 의원의 질문에 대해 “쏠 때까지는 여러 절차가 있지 않느냐. 그런 절차로 볼 때 그렇다”라고 답했다.

그는 또 정부 일각에서 북한이 발사할 것으로 관측되는 발사체를 인공위성이라고 판단한다는 지적에 대해 “아직까지는 정확한 이야기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스커드 미사일과 같은 북한 미사일이 남한 영토로 발사되는 경우와 관련, “만일 그런 불행한 사태가 있으면 즉각 요격할 태세를 한미 연합체계는 갖고 있다”고 답변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