宋-라이스 “6자회담 前 각국 개별접촉 강화”

송민순 외교통상부 장관과 콘돌리자 라이스 미국 국무장관은 19일 차기 6자회담 개최 이전 각국간 개별접촉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외교통상부가 20일 밝혔다.

송 장관과 라이스 장관은 19일 저녁 가진 전화통화에서 방코델타아시아(BDA) 북한 자금 송금문제가 해결됨으로써 2.13 합의 본격 이행의 여건이 조성된 것을 평가한 뒤 이 같은 구상에 뜻을 같이 했다고 외교부는 덧붙였다.

두 장관은 앞으로 2.13 합의 상의 초기단계 조치를 신속하고 착실히 이행하기 위해 관련국들과 더욱 적극적으로 협력키로 했으며 핵시설 불능화 등 초기단계 이후의 조치도 조기에 추진해 나갈 필요성에 대해 의견을 같이 했다.

또 양측은 6자회담 실무그룹의 진전을 촉진키 위해 다양한 노력을 전개하기로 했다고 외교부가 전했다 ./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