南 여고생들, 탈북청소년에 손 내밀다

(사)북한인권시민연합(이사장 윤현)은 오는 20일 경기여고 다문화 동아리와 함께 ‘탈북청소년의 사회적응 문제와 우리 교육의 현실’이란 주제로 공동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경기여고 다문화동아리 소속 1학년 학생들과 탈북청소년들이 사회부터 발제, 토론을 모두 맡아 진행한다.
 
이날 열리는 세미나는 1부에서는 ‘탈북청소년 이해’에 대해 발표하고 2부에서는 ‘탈북청소년의 사회적응 문제와 우리 교육의 현실’에 대해 논의한다.


이 세미나에는 주영기 경기여고 교장, 박범진 미래정책연구소 이사장, 김석우 전 통일부 차관 등이 참관할 예정이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