南北, 베이징서 극비 양자회동

북핵 6자회담 남북한 수석대표인 천영우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김계관 외무성 부상이 21일 오전 9시(현지시간)부터 베이징 차이나월드호텔에서 양자회동을 갖고 북핵 신고 문제를 논의하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