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6.15맞아 통일 분위기 조성 강조

북한 노동신문은 1일 6.15 공동선언 발표 5돌을 뜻깊게 맞이하기 위해서는 화합과 통일의 들끓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거족적인 통일애국운동 전개를 촉구했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노동신문은 이날 논설을 통해 “5년 전 민족분열 역사상 처음으로 북남 수뇌상봉이 진행되고 민족공동의 통일이정표인 6.15 공동선언이 마련된 것은 우리 민족의 자주적 통일운동 발전의 획기적 국면을 열어놓은 역사적 사변이었다”고 평가하며 그같이 강조했다.

논설은 “6.15 공동선언의 기치 따라 전진하는 우리 민족의 자주적 통일운동의 발전과 조선반도에 굽이치는 화해와 통일의 대하 앞에 당황한 미제는 이 역사적 흐름을 저지시키고 북남대결을 격화시키기 위해 날뛰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오늘의 엄중한 정세는 온 민족이 6.15 공동선언의 기치 따라 나라의 평화를 수호하고 조국통일을 이룩하기 위한 거족적인 통일 애국운동을 힘있게 전개해 나갈 것을 요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논설은 반미ㆍ반전투쟁과 통일 애국활동을 밀접히 결합시켜 전개해 나갈 것을 요구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