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6자회담 2월중 개최전망’

북한은 내달중 6자회담에 복귀할 가능성이 있다고 인테르팍스통신이 베이징의 북한 외교소식통을 인용해 21일 보도했다.

북한 외교소식통은 “제4차 6자회담이 2월 후반기중 열릴 가능성이 분명히 있다”면서 “미국측 입장에 긍정적 조짐이 있다”고 밝혔다고 인테르팍스 통신은 전했다.

이 소식통은 지난 11일부터 나흘간 평양을 방문했던 미 의원들이 귀국한 뒤 내놓은 언급들이 바로 긍정적 조짐의 예라고 덧붙였다.

백악관 역시 수일 전 북한이 곧 6자회담에 복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모스크바=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