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6자회담서 발 빼지 않을 것”

북핵 6자회담 미국 측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동아태 담당 차관보는 9일 “북한도 6자회담에서 발을 빼려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힐 차관보는 이날 오후 서울 도렴동 외교통상부 청사에서 심윤조 외교부 차관보와 회동한 뒤 기자들과 만나 “현재 북한의 완전하고 정확한 핵 프로그램 신고가 시한을 넘겼지만 우리(6자회담 다른 참가국들이)가 6자회담에서 발을 빼지는 않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북한이 자꾸 신고를 미루면 6자회담이 어려운 단계로 갈 수도 있다”면서도 “우리는 이 어려운 시기를 해결하기 위해 계속 앞으로 나아가고 물러서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힐 차관보는 심윤조 외교부 차관보와 만난 자리에서 지난 5년간 한.미 관계를 평가하고 차기 정부 출범 이후 한.미 관계의 지향점 등에 대해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