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3세대 이동통신’ 서비스 개시

15일 평양에서 노두철 내각부총리, 류영섭 체신상과 투자사인 오라스콤 텔레콤의 나기브 사위리스 회장, 이스마일 압둘라흐만 고네임 후세인 북한주재 이집트 대사 및 북한 주재 각국 외교사절과 국제기구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3세대 이동통신’ 서비스 개통식에서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3세대(3G) 이동통신은 휴대전화로 음성 통화는 물론 문자와 영상까지 송수신 가능하지만, 북한에서 개시된 서비스는 음성에 국한된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