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현대와 모든 사업 전면 재검토”

북한의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아태평화위)가 20일 김윤규 전 부회장 퇴출사태를 원상복귀하지 않는다면 현대와의 모든 사업을 전면 재검토할 것이라고 경고한 가운데 20일 밤 적선동 현대 사옥에 훤하게 불이 밝혀져 있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