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핵탑재 기술 보유 정보는 없다”

시오자키 야스히사(鹽崎恭久) 일본 외무성 부대신은 22일 북한이 ’대포동 2호’에 핵무기를 탑재할 기술은 아직 없는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시오자키 부대신은 중의원 이라크재건지원특별위원회에서 북한이 ’대포동 2호’에 핵무기를 탑재할 가능성에 대해 “현시점에서 소형화 기술을 갖고있다는 정보는 접하지 못했다”고 말해 가능성을 부인했다.

누카가 후쿠시로(額賀福志郞) 방위청 장관은 북한의 기술력에 대해 “어떤 단계인지 확실히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미국과 일본 정부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비, 유엔 안보리에서 비난결의안을 채택하기 위한 물밑 교섭에 착수했다고 교도(共同)통신이 복수의 미.일관계 소식통을 인용해 워싱턴발로 보도했다.

비난결의안 채택은 법적 구속력이 없는 안보리 의장성명보다 강한 메시지를 내놓음으로써 추가적인 도발행위를 자제하도록 북한을 견제하기 위한 것이라고 이 통신은 전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