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한반도 평화 우리 인내심 결과”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7일 “자주, 평화, 친선의 이념은 우리 당과 공화국 정부의 확고부동한 대외정책적 이념”이라고 강조했다.

노동신문은 이날 개인필명 논설에서 “지난 시기 우리나라와 적대관계에 있던 나라들도 우리나라의 자주권을 존중하고 우리에 대한 적대시 정책을 버린다면 그들과도 관계를 개선하고 정상화하기 위하여 노력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신문은 또 “조선반도에서 지금까지 전쟁의 불길이 일지 않은 것은 전적으로 우리의 인내심 있는 평화애호 노력과 자위적 국방력 강화의 결과”라고 지적하면서 “우리 공화국은 다른 나라들의 자주성을 존중하며 남의 주권과 이익을 침해하거나 내정에 간섭하는 모든 시도와 책동을 견결히 반대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