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한반도 평화수호는 全민족적 과제”

북한 노동신문은 10일 한반도에서 평화 수호가 “전체 조선 민족의 안녕과 번영, 나라의 통일을 위한 사활적 과제”라고 강조했다.

노동신문은 논설에서 전쟁을 막고 평화를 수호하는 것이 “시급한 전(全)민족적 과제로 나서고 있다”며 “평화를 수호함이 없이는 북과 남 사이의 화해와 협력, 자주통일 운동의 발전도 성과적(성공적)으로 추동해 나갈 수 없다”고 말했다.

신문은 또 주한미군 개편과 을지포커스렌즈 합동군사연습 등을 한반도에서 군사적 대결과 긴장을 격화시키는 사례로 꼽으면서 “오늘의 정세는 우리 겨레로 하여금 평화 수호의 기치를 계속 높이 들고 나갈 것을 요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문은 이어 “침략과 전쟁 책동을 막고 평화를 수호하는 것이야말로..민족의 삶과 안전을 위해 사활적으로 나서는 전 민족적 투쟁과제”라고 거듭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