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한나라당, 서툰 연극 그만둬라”

북한 내각 기관지 민주조선은 22일 한나라당의 대북 정책 기조 변화 움직임에 대해 “평화세력으로 자처하며 북남관계 개선을 운운하는 것은 세상을 웃기는 노릇이 아닐 수 없다”고 비난했다.

신문은 이날 ’궁지에서 벗어나 보려는 기만술책’이라는 제하의 기명 논평을 통해 “한나라당이 미국의 강경보수파와 야합해 북남관계를 파국으로 몰아간 반통일세력이며, 핵전쟁을 도발하려고 발광하는 전쟁세력이라는 것은 널리 알려져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신문은 이어 “통일이정표인 6.15공동선언 자체마저 부정하는 한나라당이 평화세력으로 북남관계 발전에 기여할 수 있다는 것은 말도 되지 않는 수작”이라며 “한나라당은 그 어디에도 통할 수 없는 서툰 연극을 그만두고 이제라도 역사의 심판대에 스스로 나서는 것이 상책일 것”이라고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