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한ㆍ미 동맹은 예속의 굴레”

한ㆍ미 동맹은 미국의 한반도 지배를 위한 ’예속의 굴레’라고 북한 평양방송이 2일 주장했다.

평양방송은 “남조선(남한)과 미국의 동맹은 남조선 인민에게 온갖 불행과 고통만을 강요하는 치욕의 목사슬”이라며 “자주권 쟁취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먼저 치욕적인 동맹관계부터 끊어버려야 한다”고 말했다.

또 “일반적으로 동맹은 호상 동등한 지위에서 서로의 이익을 옹호하기 위한 평등하고 공정한 연합이 돼야 한다”면서 “남조선-미국 동맹의 법적 기초인 호상방위조약(상호방위조약)은 미국의 무제한 권리만을 법문화한 세상에 유례없는 침략조약이며 예속조약”이라고 비판했다.

방송은 이어 “남조선-미국 동맹은 남조선 인민들에게 온갖 불행과 고통, 피해만을 강요하는 치욕의 채찍이나 다름없다”며 “미국은 남조선을 저들의 지배 밑에 더 바싹 끌어들이기 위해 동맹강화 책동에 극성을 부리고 있다”고 거듭 지적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