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평양 국제 건축도서전 3일 개막

북한 평양 국제 건축도서 전시회가 지난 3일 인민대학습당에서 개막됐다고 중국 관영 신화 통신이 4일 보도했다.

건축 관련 도서 전시회로는 북한에서 처음 열린 이번 전시회에는 중국의 13개 출판사를 비롯해 러시아, 독일, 프랑스, 인도네시아 등 7개 국가와 2개 국제기구에서 온 24개 출판사가 참가했다.

오는 5일 폐막하는 이번 전시회에 참가한 출판사들은 행사 기간 세미나와 학술대회 등 다양한 교류 행사도 갖는다.

개막식에는 최태복 조선노동당중앙위원회 비서가 참석했으며 문재철 문화연락위원회 위원장 대리는 축사를 통해 “세계적인 건축 발전 추세를 더욱 잘 이해하고 세계 각국의 친선 협력 관계를 촉진하기 위해 이번 전시회를 열게 됐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