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통일부 새해 업무계획에 “흡수통일 선언”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가 운영하는 웹사이트 ‘우리민족끼리’는 29일 통일부의 2011년 업무계획과 관련, “자유민주주의 체제하의 통일 야망을 본격적으로 실행하겠다는 집권보수패당의 노골적인 선언”이라고 비난했다.


우리민족끼리는 이날 ‘무엇을 노린 바른 통일준비의 원년인가’라는 제목의 논평에서 통일부가 내년 업무계획과 관련해 북한의 바람직한 변화 유도(대북)와 바른 남북관계 정립(남북), 통일에 대한 준비(대내)를 3대 추진 목표로 설정한 데 대해 이같이 말했다.


매체는 “‘바른 통일’이란 ‘흡수통일’이다”며 “결국 ‘바른 통일 준비의 원년’은 ‘흡수통일 실현의 원년’, ‘제2의 북침전쟁도발원년’을 꿈꾸고 있다는 명백한 증거”라고 주장했다.


이어 “상대방의 체제를 부정하고 상대방에게 자기의 체제를 강요하려는 ‘흡수통일’ 기도가 동족사이의 무력충돌과 전민족적 참화에로 이어지리라는 것은 삼척동자도 다 아는 사실”이라며 “무모한 ‘흡수통일’ 기도에 철추를 내릴 것”이라고 위협했다.

소셜공유